2020년 7월 10일 금요일

부산 광안리 여행 - 신발원(新發園) 만두 파는 집

요새는 사람들이 모든 음식점을 ‘맛집’이라고 표현하며 온라인에 글을 쓰는데...

급하게 여행 계획을 잡고 떠나긴 했지만 그래도 몇 시간 짬을 내서 가야 할 곳들을 정한 곳 중에 여기 신발원은 그래도 사람들의 후기를 보니 후회하지 않을 것 같다고 생각했던 만두 파는 집이다.

내가 만두를 좋아하기도 하여(아내는 안 좋아하지만) 대략 20분 넘게 대기하여서 배도 좀 고파진 상태에서 먹은 만두이지만, 그냥 그렇다.

내 입은 정말 싸구려인데. 워낙 알뜰하게 살아 오고, 즐기지 못하고 살아 와서 입이 고급 입맛이 아닌데 여기도 그냥 그렇다.

정말 나는 매번 지방의 맛집이라고 말하는 곳들을 다니면서 맛있게 먹은 적이 없는 것 같은데, 아니 그렇다고 맛이 더럽게 없다는 뜻은 아니지만, 어쨌든 이 지방에서 맛있는 집이라고 하는 집들이 서울의 그냥 길거리에 널려 있는 평범한 음식점을 과연 맛에서 이길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이 항상 생긴다.

더구나 몰랐지만 가게에 들어가 보니 백종원의 3대 천왕에 나왔던 가게라기에 얼마나 기대를 했던지...







0 개의 댓글:

댓글 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