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9년 3월 13일 수요일

강릉 금학칼국수 방문

이 집도 맛있다는 말들이 많아서 간 곳으로... 그냥 평범하고 더군다나 콩나물밥인가 콩나물비빔밥인가 이게 7,000원인데 너무 비싸다.

저 계란 하나 올라간 흔한 콩나물밥을 서울에서 7천 원 받는다면 과연 팔릴까? 반찬도 김치 하나였나 그랬는데..

그런데 이런 나름 알려진 곳들을 다녀온 후기 남길 때 막 맛있다고 하지 않고 이렇게 쓰면 사람이 이상해 보일까?

근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런 맛으로 서울에서 경쟁하면 절대 성공하지 못할 것 같단 말이다. 여기뿐 아니라 어디더라 '왕박골식당'인가 거기도 장칼국수로 유명하던데 그집은 맛도 없지만 비린내까지 나고..






0 개의 댓글:

댓글 쓰기